마음의 안정을 찾기 위하여 - 대통령의 생일
2301063
152
465
관리자새글쓰기
태그위치로그방명록
별일없다의 생각
dawnsea's me2day/2010
색상(RGB)코드 추출기(Color...
Connection Generator/2010
최승호PD, '4대강 거짓말 검...
Green Monkey**/2010
Syng의 생각
syng's me2DAY/2010
천재 작곡가 윤일상이 기획,...
엘븐킹's Digital Factory/2010
대통령의 생일
대통령 노무현 | 2008/09/02 19:04

생일 아침 08시,

이른 아침 자원봉사를 온 봉사자들이 생일 떡과 음료를 준비했다.


큼지막한 생일 떡을 놓고 부모님과 같이 봉사에 참여한 아이가

대통령에게 음료를 따른다.

고 녀석 참~ 자세가 예의 바르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통령은 나무 젓가락으로 생일 떡을 자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더니 손으로 떡을 떼어 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걸 뚝 잘라 나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도 먹고 나도 먹고 다 같이 묵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각지에서 온 자원봉사자들이 여러날 가꾸고 있는 연지못 정자에 앉아 생일 아침 다과와

담소를 나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옆에서 대통령 말씀을 듣고 있는 아이의 표정이 진지하다.

이 아이들이 부정과 부패 그리고 불의에 항거하는 미래의 촛불되겠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생일 오후 3시,

다른 지역에서 온 자원봉사자들이 활동을 마치고 대통령의 생일 축하 자리를 마련했다.


꼬막손 아이의 꽃다발을 받는 대통령.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잔디밭에 모여 앉아 축하를 주고 받고 덕담도 나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호부장과 농군으로 변한 비서관도 봉사자들이 준비한 다과를 함께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촐하지만 모두 함께하는 이 자리는 즐거운 소풍이 따로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날 저녁.

봉하마을 분들을 사저로 초대했다.

대통령의 생일 겸 집들이...


노란 고무줄로 머리를 묶은 권여사님이 마을 사람들을 맞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생일 선물과 집들이 선물이 많이 보던 것 들이다.

우리 서민들이 오래 전 부터 주고 받던 선물,

하이타이~ㅎㅎ 그리고 휴지~ㅎㅎㅎ

그 선물에 마냥 즐거워 하는 권여사님~멋져부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을 사람들이 준비한 케익

사용자 삽입 이미지


권여사님은 먹거리를 나르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찾아준 마을 사람들에게 감사의 인사도 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통령도 인사 말씀 전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을 이장님에게 찌그러진 도자기도 선물로 받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청년시절 민주화 운동과 부패추방운동을 하시다 농촌계몽운동을 위해 고향 봉하로

귀향하여 정진하고 계시는 선사.

대통령이 젊은 시절부터 정신적으로 많은 교류를 가졌던 동지며 스승이기도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생일을 맞은 대통령은 그날도 자전거를 타고 이곳 저곳 자신을 찾은 이들을 향해 나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누군들 권좌를 싫어하고 권력을 외면하겠는가.

하지만, 대통령을 그만둔 당일 '아~좋다!'라고 외친 그 모습을 우리는 기억한다.

그는 끝을 알고 그 끝을 아름답게 맺기 위해 최선을 다 했다.


그뒤,

그 누구는 마치 권력이 끝이 없는 것 처럼 국민을 두드려잡고 있다.

화무십일홍이고 달도 차면 기운다는 말,

그 말을 꼭 알아야 한다.

5년후 마음편히 살려면...


어느 장로의 부인은 천만원 짜리 핸드백을 선물로 받았다지...

그 장로는 정권을 잡았고...


행복할까


난 몇천원 짜리 세제와 휴지가

천만원 짜리 핸드백 보다 더 좋은 선물이란 걸 알았다.

왜,

행복해 보이니까.

출처 : 다음 Agora (다음 Agora의 글을 퍼온 글이 모 사이트 게시판에 있던걸 재차 발췌해옴)

2008/09/02 19:04 2008/09/02 19:04
Article tag list Go to top
View Comment 2
Trackback URL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From. 명이 2008/09/03 10:55
답글달기삭제
정말.. 숙연해집니다.
잘했는지 잘못했는지 누구 하나의 잘못이 아니라는거, 누구나 다 압니다.
하지만 지금의 모습은 스스로 선택한것.

나라를 걱정하는 한명으로서 진정 감사한 모습입니다.
아직도 연희동 뒷자락 깔고앉은 살인자에 비할바겠습니까?

좋은 글 잘 보고가요~
오늘 하루 즐겁고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From. 집없는서민 2008/09/08 16:13
답글달기삭제
부동산만 잡았어도 진짜로 성공한 대통령 이었을 텐데....
PREV : [1] : NEXT
 
 
 
 
: [1] ... [509][510][511][512][513][514][515][516][517] ... [1319] :
«   2024/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전체 (1319)
출판 준비 (0)
My-Pro... (41)
사는 ... (933)
블로그... (22)
My Lib... (32)
게임 ... (23)
개발관... (3)
Smart ... (1)
Delphi (93)
C Builder (0)
Object... (0)
VC, MF... (10)
Window... (1)
Open API (3)
Visual... (0)
Java, JSP (2)
ASP.NET (0)
PHP (6)
Database (12)
리눅스 (29)
Windows (25)
Device... (1)
Embedded (1)
게임 ... (0)
Web Se... (2)
Web, S... (21)
잡다한... (6)
프로젝트 (0)
Personal (0)
대통령... (13)
Link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