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의 안정을 찾기 위하여 - 코끼리 아저씨의 족쇄
2323487
203
669
관리자새글쓰기
태그위치로그방명록
별일없다의 생각
dawnsea's me2day/2010
색상(RGB)코드 추출기(Color...
Connection Generator/2010
최승호PD, '4대강 거짓말 검...
Green Monkey**/2010
Syng의 생각
syng's me2DAY/2010
천재 작곡가 윤일상이 기획,...
엘븐킹's Digital Factory/2010
코끼리 아저씨의 족쇄
사는 이야기/사고의 전환... | 2006/07/26 19:04

"지구상에 살아남은 것은 「강한 것」이 아닌 「변화에 순응한 것」들이다."
이 사실은 「종의 기원」을 쓴 다윈의 위대한 발견입니다.
우리는 동물의 세계를 통해 변화에 순응하는 혁신의 지혜를 배울 수 있습니다.

<두번째 이야기 - 코끼리 아저씨의 족쇄>

여기 뒷다리에 5cm의 족쇄를 차고 있는 완전히 다 큰 코끼리가 있다.
그 족쇄는 2m길이의 사슬에 연결되어 있고, 그 사슬은 땅에 박혀 있는 말뚝에 묶여 있다.
코끼리가 원하기만 한다면 언제든지 그 정도의 말뚝은 뽑아 낼 수 있다.
그러나, 코끼리는 그렇게 하지 않는다.

그 코끼리가 사슬에 묶였던 때는 아주 어렸을 때였고 그 때는 그것을 움직일 만큼 힘이 세지 않았었다.
처음에는 말뚝을 뽑아 내려고 여러 번 시도해 봤지만 얼마 안 가서 그래 봐야 소용없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고, 그것을 어쩔 수 없는 자기 삶의 조건으로 받아들이기 시작하였다.

그래서 스스로의 힘으로 벗어날 수 있을 만큼 충분히 힘이 세어졌을 때도, 코끼리는 더 이상 시도하지 않는다.
건초, 물, 그리고 이따금씩 땅콩을 얻을 수 있는 약 6피트 정도의 반경 속에서 생활하는 것에 만족하며 지낸다.
코끼리들은 자기들이 쉽게 움직일 수 있는 말뚝에 묶여 있으면서도 불이 날 경우 도망도 못 가고 그냥 죽어야 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밥 좀머, <사이코 사이버네틱스 2000>에서)

이 이야기는 자신의 고정관념, 타성, 선입견 등에서 벗어나라는 교훈을 주고 있다.
우리 인간은 대부분 자신의 능력의 10%도 발휘하지 못하고 있다고 한다.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그어 버린 코끼리의 족쇄를 우리들도 차고 있지는 않은가?

 

그리움]

 

지금의 현실에 얽메이지 않고, 변화를 꾀하려는 시도를 해보자.

2006/07/26 19:04 2006/07/26 19:04
이 글의 관련글 이글의 태그와 관련된 글이 없습니다.
Article tag list
 
Go to top
View Comment 0
Trackback URL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 [1] ... [849][850][851][852][853][854][855][856][857] ... [1322] :
«   2024/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전체 (1322)
출판 준비 (0)
My-Pro... (41)
사는 ... (933)
블로그... (22)
My Lib... (32)
게임 ... (23)
개발관... (3)
Smart ... (1)
Delphi (93)
C Builder (0)
Object... (0)
VC, MF... (10)
Window... (1)
Open API (3)
Visual... (0)
Java, JSP (2)
ASP.NET (0)
PHP (6)
Database (12)
리눅스 (29)
Windows (25)
Device... (1)
Embedded (1)
게임 ... (0)
Web Se... (2)
Web, S... (21)
잡다한... (7)
프로젝트 (0)
Personal (0)
대통령... (13)
Link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