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의 안정을 찾기 위하여 - 아내들의 남편 자랑하기
2323487
203
669
관리자새글쓰기
태그위치로그방명록
별일없다의 생각
dawnsea's me2day/2010
색상(RGB)코드 추출기(Color...
Connection Generator/2010
최승호PD, '4대강 거짓말 검...
Green Monkey**/2010
Syng의 생각
syng's me2DAY/2010
천재 작곡가 윤일상이 기획,...
엘븐킹's Digital Factory/2010
아내들의 남편 자랑하기
사는 이야기/웃고 싶다면... | 2010/04/26 09:41
어느 사이트에 올라온 내용이라는데 정확한 출저는 알지 못하겠다.

여성들이 많이 오는 사이트인가본데, 남편자랑을 해보자며 올라온 포스팅인데, 글쓴이의 포스팅부터 느껴지는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제 목 : 우리 인간적으로 남편자랑할거 있으면 실컷 한번 해봅시다 일단 저부터....

음...

음...

☞☜

휴우~


건강합니다.

남편의 자랑할만한 점이라고는... 오직 "건강"뿐이라는...........

해당 글에 달린 댓글들을 보자.... 댓글의 내용도 장난 아니다... -_-;
아내들이 생각하는 남편은 저정도인가????

* 같이 다니면 저를 날씬하게 보이게 만들어 줍니다 ( 남편 뚱뚱함 80Kg 넘음 )

* 장점은 돈 잘벌어다 줍니다.. 단점은 돈을 못쓰게 합니다 -_-;;;;

* 아이한테 좋은 아빠예요.. 설겆이 좀 하라고 그러면 5살짜리 아이 다칠까봐 옆에 있어줘야 한다고 방에서 꼼짝 안합니다..

* 몸개그 잘해요. 굳이 안해도 니 몸 웃기다 라고 쌍판에 말하고 싶지만 오늘도 참습니다

* 아주 낙천적입니다.......지금 빚이 집대출 6천에....... 주식하다 8천 마이너스 통장 갖고 있는데도 걱정안합니다...ㅠㅠ..

* 맥주 잘 마십니다. 한박스사면 일주일을 못가요

* 직장 다니고 있습니다

* 꼬치큽니다..이것도 자랑인가?? 헐~~~ ㅠㅠ

  ┗ 우리남편도 자기입으로 맨날그러네요.자기 흑인꼬치같지 않냐고..ㅎㅎ흑인같은 소리하네... 쥐꼬랑지 만하면서...
  ┗ 부럽습니다..울 신랑...꽈리꼬치만합니다
  ┗ 난 꽈리꼬치도 부럽네요. 번데기라...  언젠가 부화하지 않을까..살짝 걱정도 되네요
  ┗ 님 번데기가 어서 빨리 성충이 되기를 기도드립니다 아멘  
  ┗ 어디서들었는지 알랑들롱 꼬치가 60센티라는 말을 줏어듣고와서는  자기도 허벅지한바퀴 감고 60센티 될수 있다고   미친소리를 하고 자빠졌는지...ㅎㅎㅎㅎ

* 친구 많아요... 등쳐먹는

* 똥을 잘 쌉니다. 아침저녁 두번씩.. 변비라 2주 1회 할까말까한 저로써는 이해 안되고, 무 진장 부럽습니다. 쾌변인간..   단점은 물내리는거 잘 잊어먹습니다. 화장실 갈때마다 두근두근 합니다. 이 인간이 또 한무데기 놔두고 갔는가 싶어서...
  ┗ 스릴있는 결혼생활 이시네요. 저희집에도 있는데..쾌남이 아니라 쾌변남

* 물건을 잘고쳐요...ㅜㅜ 새거 사고 싶은데...또 고치고...또고치고.......
  ┗ 안보는데서 아예 박살을 내세요 
  ┗ 나사 몇개를 숨겼는데...같은넘으로 어디서 찾아서 또 고쳐영... 또고치고 또고치고.......

* 제 주위에 모든 사람들이 친정이 엄청난 재벌이냐고 묻거나 전생에 나라를 구했을거라고 말들 합니다. 모든게 입댈게 하나 없는남편입니다. 술 담배 안하구요. 외모도 배우하라고 권유받구요, 자 상하고 제가 하는일에는 간섭안합니다. 연애3년 결혼 7년차인데 10 년간 제게 화낸적도 언성높인적도 없구요 휴일에는 청소 설거지는 물론이고 아침밥도 차려놓고 절 깨웁니다. 주방에서 일하는 모습이 안쓰러워 휴일에는 주로 외식을 하자고 합니다.
도우미아줌마도 1주일에 2번 쓰라고 하구요 아이에겐 최고의 아빠입니다.
  친 정에도 잘하고 모든사람에게 친근하게 예의를 갖춥니다. 큰평수 자가아파트에 수입차도 있고
경제적으로도 만족합니다.
┗ 아주머니! 여기서 뻥치시면 안됩니다

* 마누라 너무 아껴줘요. 마누라 깨질까 밤일도 혼자해요

* 우리 신랑 매추리알 안까고 통째로 씹어먹네요--;: 자랑할만하죠^^

* 청소를 잘합니다. 등짝으로.. 집에 있으면 방바닥에 들러붙어서 등으로 걸레질 합니다.  껌 딱지면 밟고다니기라도 하지..

* 싸우면 무조건 미안하다 합니다. 소리 버럭버럭 지르면서 "미안하다. 미안하다고~~~미안하다, 됐나~~~~~~~!!!!!"
  그리고 싸워도 화 절대 안냅니다. 소리 버럭버럭 지르면서 "화 안났다~~~, 화 안났다 했제~~~~,
화 안났다고~~~~~!!!!!!!!!!"

* 쇼파에 앉아 때를 밉니다. 손가락으로 때를 살살 밀어 검정색때가 나오면  그걸 동그랗게 말아 때공을 만들어 현관에 획 던집니다. 그래서 우리집은 목욕한다고 물세 별루 안나오게 하는 신랑님 자랑할만 하죠잉... -_ㅜ..

* 초 울트라 정자를 가졌어요... 한달에 한번 5분만에 끝냈는데 어찌 애둘을 아들 딸 고루 만드는지....
정자 넘 튼실하다고 자랑하는데  전 속으로 정자만 좋으면 뭐하노 기술을 볼거하나도 없는데........
휴~~~~~~~

* 울신랑은 자상한 목소리로 전화를 자주합니다. 아이데리고 밖에 있으면 집 에 빨리 와서 밥차리라고 무지하게 전화합니다.   정말 자상한 목소리로....

* 저는 이번주 안으로 리플 달겠습니다.. 어제부터 찾고있는데 힘드네요
  ┗ ㅎㅎㅎ 괜히 기다려 지네요. 뭐라도 꼭 찾으시길~~

* 주는대로 잘 먹습니다. 혀가 완전 바보입니다. 마늘 덩어리를 닭고기라고 착각하는 사람입니다.ㅋㅋㅋ 그 래서 제가 뭘 만들어줘도 맛있다고 먹어요.
ㄴ 저희 남편이랑 비슷하네요. 장금이 싸대기 날리는 마비혀를 가지고 있는 신랑

* 억대연봉에다....술담배 안하고....많이 늦게 오면...11시 정도..평균츨근시간 9시 퇴근시간 6시 40분..
아침에 일어나서 청소하고 출근하고 빨래 개고..집에 오면.. 애들 씻기고 책읽어주고....낭비안하고...
뭘 주든지 잘 먹고....마트든 백화점이든 잘 따라 다니고...시부없고 교회다녀 제사도 없고 남매들 중
막내라 짜다리 신경쓸거 없고....울집에 잘하고......... 근데여.....전 이런신랑이 넘 미워요..
나 나쁜년이죠..ㅠㅠ
ㄴ혹시 함몰꼬치????????????ㅡㅡ;;


* 물을 엄청 아낍니다... 물아끼느라 밤엔 이빨 안닦구요....  샤워 자주하면 물값 천만원 나올까봐 안씻어요... 더러워 죽긋어요ㅠ.ㅠ

* 때 잘밀어여..ㅎㅎㅎㅎ 등한번 밀어주면 전문인 못지 않게..ㅎㅎㅎ  누 구한테 인증도 못하지만..ㅎㅎㅎㅎㅎ 오빠야...시원하이 고맙대이....그거뿐....ㅜㅜ

* 내몸에 사리를 만드셨습니다..............
┗ 어머 우리 신랑도 사리제조기 랍니다... 홍홍

* 효자아들이에요. 효자손으로 때려주고 싶을 만큼!! ㅋㅋㅋㅋㅋ

* 애정표현 많은 하는 신랑하고 살아요. 아침마다 거의 살상무기에 가까운 입냄새를 풍기며 뽀뽀를 하는데 정말 입냄새 반사해서 본인 스스로 냄새를 맡았으면 한다는...전 웬만한 냄새에 비위가 상당히 강해졌어요. 신랑 고마워~

* 머리숱이 없어 샴푸값 안드네요. 댕장

* 인상 더럽고 목소리 큽니다. 탈모라 머리 밀고 다니고...
그래서 매장 같이 가면 직원들 서비스 최곱니다. 사실 살다보니 성질은 참아 줄만 합니다.
┗ 2222 얌전히 애 델고 길가도 불심검문 걸립니다;;; 시비거는 사람 없어서 좋죠..
사 람은 좋은데 인상이 참 드럽습니다. 다들 부인인 내가 너무나 착하다고 착각해줍니다.
승질은 내가 더 더러운데.. ㅋㅋ
┗ 333 저희도 돈 없어도 밖에 나가면 사장님(형님) 대접받습니다

* 진짜 칭찬이지요?ㅋ
어젯밤에 눈물 질질 흘리면서 파 썰어 줬어요.
두 단이나 되는 파를..ㅋ
하지만 직업이 없다는거~~

남편들의 아내자랑은 어떤 내용이 나오려나....?
2010/04/26 09:41 2010/04/26 09:41
Article tag list Go to top
View Comment 1
Trackback URL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From. The Darkness 2010/04/26 14:55
답글달기삭제
재미있는 내용이 많군요.
PREV : [1] : NEXT
 
 
 
 
: [1] ... [274][275][276][277][278][279][280][281][282] ... [1322] :
«   2024/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전체 (1322)
출판 준비 (0)
My-Pro... (41)
사는 ... (933)
블로그... (22)
My Lib... (32)
게임 ... (23)
개발관... (3)
Smart ... (1)
Delphi (93)
C Builder (0)
Object... (0)
VC, MF... (10)
Window... (1)
Open API (3)
Visual... (0)
Java, JSP (2)
ASP.NET (0)
PHP (6)
Database (12)
리눅스 (29)
Windows (25)
Device... (1)
Embedded (1)
게임 ... (0)
Web Se... (2)
Web, S... (21)
잡다한... (7)
프로젝트 (0)
Personal (0)
대통령... (13)
Link (2)